오늘은, 일본여행하면 꼭 생각나는 곳 편의점에 대해서 소개하려고 한다.

일본의 3대 편의점브랜드에는 “패밀리마트” “로손” “세븐일레븐”이 있다.

보통 우리 여행객들은 일본편의점에는 음식의 종류가 다양하고 맛있으니 꼭 한번 가보라고 듣고 방문한다. 하지만 막상 가보면 종류가 정말 많아서 정작 맛있는걸 못 발견할 때도 있다. 이번 편에서는, 브랜드별로 직접 먹어보고 괜찮았던 음식을 소개하겠다.

・패밀리마트

1. 샌드위치

개인적으로, 패밀리마트의 샌드위치는 빵이 부드럽고 속에 맛있는게 많은 샌드위치가 많다. 가격도 저렴하고 빵의 종류도 선택할 수 있어서 취향대로 골라 먹기 좋을 것이다. 카페에서 파는 샌드위치에 꿀리지 않는다.

2. 찐빵/호빵, 꼬치종류

패밀리마트에는 닭다리살과 가슴살치킨, 양념에 버무러진 로스트치킨, 소세지 등 여러가지 종류의 꼬치가 준비되어있다. 엄청 짜지도 않고 이상하게 맵지도 않고 여행 후 호텔에서 술안주로 먹기에 딱 좋은 거 같다.

호빵은 3사 호빵중 개인적으로 패밀리마트것이 제일 맛있다. 먼저, 피가 딱딱하지 않다. 속은 3사 전부 꽉 채워져 있는 느낌이지만 패밀리마트가 종류도 가장 많고 싸고 좋았던 것 같다.

・Lawson (로손)

로손은 개인적으로 카페(커피)와 디저트종류가 많고 맛있다고 생각한다. 그리고 로손 뿐이라고는 생각되지않으나 겨울에만 파는 편의점오뎅이 로손이 꽤 맛있다.

1.  Lawson MACHI café / uchi cafe

   

   

2. 오뎅

3사모두 오뎅은 꽤 맛있는 편인데 로손 오뎅은 크기도 좀 크고 국물도 진한 편이라 손이 자주간다. 가격대는 다른 편의점에 비해 몇 엔씩 비싼거 같긴 하지만 먹어볼 만한 것 같다.

・7-eleven (세븐일레븐)

한국인 여행자에게 일본편의점하면 항상 생각나는 것은 계란 샌드위치다. 많은 여행자가 꼭한번씩 사서 먹어보는데 필자도 3사모두 먹어본 결과, 개인적으로 세븐일레븐께 제일 맛있었다. 속이 꽉차있고 계란의 담백한 맛이 느껴진다.

1.  계란 샌드위치

2. 샐러드, 벤또(도시락)

세븐일레븐에는 다이어트 또는 아침 간단한 조식으로 먹기좋은 샐러드가 굉장히 다양한 종류로 판매되고 있다. 야채뿐만아닌 고기가 들어가있는 종류도 다양하게 있어 취향에 맞게 선택할 수 있고 드레싱이나 양념자체의 맛도 괜찮다. 은근히 양도 많아 배도 부르니 다이어트 중이거나 아침에 간단히 먹는것을 좋아하는 사람은 참고하자.

3. 아메리카노

세븐일레븐의 아메리카노는 일본 속 편의점중에 제일 맛있기로 말이 많다. 가격도 저렴한데 카페의 아메리카노에 뒤쳐지지않는 맛있는 맛을 자랑하니 커피로 하루를 시작한다면 세븐일레븐에서 아메리카노 한잔으로 시작해도 좋을 것이다.

 

Read Other Articles